본문내용 바로가기
현대그린푸드ㆍNH농협생명, 헬스케어사업 확대에 맞손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기사입력 2023-12-01 10:31:13   폰트크기 변경      

지난달 30일 서울 서대문구 NH농협생명 본사에서 박홍진 현대그린푸드 사장(오른쪽)과 윤해진 NH농협생명 대표이사가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현대그린푸드

[대한경제=오진주 기자] 현대그린푸드와 NH농협생명은 지난달 30일 헬스케어 사업모델 확장을 위한 업무제휴 협약서를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두 회사는 현대그린푸드의 케어푸드 전문 브랜드인 그리팅(Greating)과 NH농협생명의 헬스케어 플랫폼 NH헬스케어를 연계해 헬스케어 사업을 확장할 방침이다. NH헬스케어 플랫폼을 활용한 맞춤형 건강식단 판매와 헬스케어서비스ㆍ케어푸드ㆍ메디푸드를 연계한 패키지 개발 등에 함께 추진한다.

특히 보험 상품별 고객 특성에 맞춰 그리팅 식단을 제공하는 등 다양한 연계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또 NH헬스케어 애플리케이션에 올라오는 건강 콘텐츠에 현대그린푸드의 식음료 콘텐츠를 추가하는 등 건강 정보도 제공한다.

박홍진 현대그린푸드 사장은 “헬스케어 산업이 치료 중심에서 예방 중심으로 변하고 있다”며 “케어푸드 선도 기업으로서 이종 산업과 협업해 고객의 건강을 위한 서비스를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오진주 기자 ohpearl@

〈ⓒ 대한경제신문(www.dnews.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프로필 이미지
산업2부
오진주 기자
ohpearl@dnews.co.kr
▶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대한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대한경제i
법률라운지
사회
로딩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