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HUG , 부산 지역 공공기관 공동 BEF 11억7000만원 조성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기사입력 2024-06-21 10:47:58   폰트크기 변경      

주택도시보증공사(HUG)는 지난 20일 부산국제금융센터에서 진행된 '부산경제활성화지원기금(BEF) 전달식'을 갖고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 : HUG 제공

[대한경제=김현희 기자] 주택도시보증공사(HUG)는 부산지역 공공기관과 공동으로 부산경제활성화지원기금(BEF) 11억7000만원을 조성하고 수탁기관에 전달했다.

HUG는 지난 20일 부산국제금융센터(BIFC)에서 수탁기관인 사회혁신연구원·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와 업무 위탁 협약 체결 후 기금을 전달했다고 21일 밝혔다.

BEF는 지역경제 활성화와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 확산을 위해 부산지역 9개 공공기관이 함께 조성한 기금이다. 지난 2018년부터 운영됐는데, 기존 사회적경제기업 지원에 쓰이다가 지난해 중소·벤처기업까지 지원 범위를 넓혔다.

올해는 기관별로 1억3000만원을 지원해 총 11억7000만원을 출연했다. 총 누적 기금은 총 75억1000만원에 이른다. 이번에 조성된 기금은 사회적 가치 분야에서 선발한 23개사의 △사회성과 보상 프로그램 운영 △소셜스타트업 지원 및 사회적기업가 육성 △공공기관 보유 자원 연계사업 운영 △자립 준비 청년 취·창업 지원에 쓰일 예정이다. 또 산업·민간기업 혁신성장 분야에서 ESG 경영을 실천하는 지역 중소·벤처기업을 대상으로 중소기업 바우처 지원, 스타트업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 등을 지원한다.

특히 이번에는 청년 인구 유출과 1인 가구 외로움 등 지역문제 해결을 위해 SK E&S, 언더독스, 스타벅스 등 민간업체와 협업을 강화한 부산형 사회서비스 개발에도 나선다. 아울러 사회적기업과 스타트업의 글로벌 사업 진출을 돕고자 해외 전시회 참여, 현지 바이어와 투자자 발굴도 지원할 방침이다.

이창희 HUG 부사장은 "이번 기금 전달로 부산지역의 사회적경제기업과 중소·벤처기업이 지속 성장할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됐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HUG는 부산 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 등 ESG 경영 확산을 위해 협약기관들과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현희 기자 maru@

〈ⓒ 대한경제신문(www.dnews.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프로필 이미지
부동산부
김현희 기자
maru@dnews.co.kr
▶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대한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대한경제i
법률라운지
사회
로딩바